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남서울 톡톡

하나님은 [당신]이 아닙니다.

국어사전에서 '당신'에 대한 풀이를 보면 다음 세 가지의 뜻으로 쓰인다.
1. 듣는 이를 가리키는 2인칭 대명사. 하오할 자리에 쓴다.
2. 부부 사이에서, 상대편을 높여 이르는 2인칭 대명사.
3. 맞서 싸울 때 상대편을 낮잡아 이르는 2인칭 대명사.

하오체란 상대편을 보통으로 높이는 종결형으로 현대 국어의 구어에서는 거의 쓰지 않는 말이라는 별도의 설명도 들어있다.
듣는 이를 많이 높여 부르는 말이 아니라는 설명이다.
오직 부부 사이에서만 상대를 높여 부르는 말이며 오히려 상대를 낮잡아 부르는 말이라는 데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

‘당신’은 앞에서 이미 말하였거나 나온 바 있는 사람을 도로 가리키는 삼인칭 대명사를 아주 높여 이르는 말로 쓰이기도 한다.
'돌아가신 아버지께서는 살아계실 때 당신의 신용을 제일로 생각하셨습니다.'처럼 사용할 수 있다.

 

우리는 예배시간에 대표로 기도하는 분들의 기도 중에 '당신'이라는 호칭 혹은 지칭을 사용하는 분들의 기도를 어렵지 않게 듣는다.
당신이라는 말이 하나님을 지칭하는 단어라면 극 존칭이어야 마땅하지만 오직 3인칭의 경우에만 존칭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2인칭일 경우는 오히려 낮잡아 부르는 호칭이거나 지칭이라는 사실에 주의해야 한다.

 

우리의 기도는 하나님께 직접 드리는 것이니 하나님은 우리기도를 직접 들으시는 2인칭이시다.
3인칭으로 하나님께 기도드리는 것이 아니라는 의미이다.
그러므로 하나님은 '당신'이라 부를 수가 없는 것일 뿐 아니라 불러서도 아니 될 일이다.

 

누구를 막론하고 하나님을 '당신'이라 부르는 기도는 하나님께 드리는 기도 일 수가 없으니 그러한 기도를 하나님께서 받아들이실 수도 없을 뿐 아니라 받아들이실 이유도 없다는 생각이다.
외국사람을 위해서 기도드린다고 해서 꼭 그 사람의 언어로 기도하지 않아도 되는 이유인 것이다.
그 기도를 들으시는 분은 하나님 이시기 때문이다.
번호 제목 날짜 이름
공지 [공지] 스마트폰>파일첨부 기능 추가되었습니다. [2] 2014.09.12 관리자
공지 광고글, 광고성(교회포함) 글, 비방글,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사전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2014.07.18 관리자
1162 2018년도 주일학교 성탄축하 발표회 file 2018.12.26 남서울교회
1161 2018 연합찬양대 성탄 특별 찬양(호산나찬양대 주관) file 2018.12.16 남서울교회
» 하나님은 [당신]이 아닙니다. [1] 2018.12.16 이영배
1159 샬롬~~^^ 2018.12.11 안예준
1158 2018 예비목자훈련 수료식 file 2018.12.11 남서울교회
1157 선교관 입주예배 file 2018.12.10 남서울교회
1156 눈 앞에 나타난 십자가(2) 2018.12.10 안예준
1155 눈 앞에 나타난 십자가(1) 2018.12.10 안예준
1154 스스로 있는 자 2018.12.10 안예준
1153 2018 선교주일 file 2018.12.05 남서울교회
1152 2018 가을학기 목장종강 세미나 file 2018.11.30 남서울교회
1151 2018 제직세미나 file 2018.11.26 남서울교회
1150 국가와 미래와 후대를 살리는 '군선교부' [1] file 2018.11.26 백석기
1149 2018 수험생 기도회 file 2018.11.21 남서울교회
1148 2018 추수감사주일 한가족 연합예배 - 주 안에 새로 또 한 가족! file 2018.11.20 남서울교회
1147 인 더 바이블 46~50편 file 2018.11.19 윤종안
1146 (건강강좌) 11월27일 안내입니다. (본당2층 유아부실) 2018.11.19 배정은
1145 엉뚱한 건축 이야기 04 2018.11.14 한기웅
1144 2018 사역박람회 file 2018.11.13 남서울교회
1143 2018 임직식 file 2018.11.11 남서울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