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남서울 톡톡

오늘은 쉼터에서 예배를 드렸습니다.


주차부 문에 이런 글씨가 눈에 들어 오더군요.


"관계자외 출입금지"


얼핏, 넘~ 세상적이다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차라리, "관계자외 출입환영"이라고 써 놓으면 더 좋을 걸...이라는.


물론, 기물 도난이나 파손 예방 등 기타 여러 이유들이 있어서 써 놓으셨겠죠.

그런데, 만약 어떤 분이 주차부에 봉사자원하려 왔다가 관계자외 출입금지라고 쓰인 걸 보면 마음이 불펀하지 않을까요?

추위와 굶주림에 지친 쟝발장에게 따뜻한 거처와 음식을 제공해줬고, 은촛대와 은접시를 훔쳐 달아나려는 쟝발장에게 떨어진 촛대를 챙겨주던 신부가 생각납니다.  


저야 순번으로 돌아오는 한달짜리 주차부를 통해 섬기고 있기에, 일년 내내 섬기는 분들께 뭐라 말할 처지도 못됩니다.


그냥 주차부가 잘 발전하길 바라는 시누이의 참견 정도 였다고 가볍게 넘겨 주세요~

몇 년 전 맞은 편의 Dull Witch 서울 학교가 들어서기 전 주차공간이 없던 우리 교회가 주차공간으로 사용했던 덜위치 부지 공터에서 한동안 저도 주차부 섬김을 했었더랬습니다. 그 때 생각했던 짧은 편견이 있었습니다. '교회의 모든 신자들은 반드시 주차부 섬김을 최소 6개월 정도는 해야 되겠다'라는 생각였죠.

왜냐하면 주차부 홛동이 섬기는 이들로 하여금 자주 시험에 들게 하였거든요. 예배 드리러 오는 신자들 중엔 서로 같은 교회의 신자이면서 주차부에서 섬기는 분들에게 함부로 대하는 분들이 있었거든요... 마치 하인 대하듯.

 

엄청난 수고와 인내와 열심으로 섬기고 계시는 모든 주차부원들~ 화이팅!!!!

번호 제목 날짜 이름
공지 3월11일(주일)부터 남서울톡톡 게시판의 모든 글은 실명으로 게시됩니다. 2018.03.06 관리자
공지 [공지] 스마트폰>파일첨부 기능 추가되었습니다. [2] 2014.09.12 관리자
공지 광고글, 광고성(교회포함) 글, 비방글,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사전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2014.07.18 관리자
1145 엉뚱한 건축 이야기 04 2018.11.14 한기웅
1144 2018 사역박람회 file 2018.11.13 남서울교회
1143 2018 임직식 file 2018.11.11 남서울교회
1142 남서울 어와나 그랑프리대회 file 2018.11.08 관리자
1141 2018년도 하반기 남서울 결혼학교 종강 file 2018.11.05 김오진
1140 인 더 바이블 41~45편 file 2018.11.05 윤종안
1139 2018 하반기 교사&학부모 세미나 '우리 가정이 달라졌어요!' file 2018.10.29 남서울교회
1138 2018 사랑의 물품바자회 - 사랑 넘치는 나눔의 잔치 [1] file 2018.10.29 남서울교회
1137 엉뚱한 통일 이야기 2018.10.27 김용재
1136 빨주노초파남보 무지개 색깔로 사역하는 경조부의 가을나들이 [2] file 2018.10.16 남서울교회
1135 당신의 옷자락으로 시녀를 덮으소서 (6) 2018.10.15 김용재
1134 풍경소리 [2] 2018.10.12 안예준
1133 2018 새생명축제 [1] file 2018.10.11 남서울교회
1132 당신의 옷자락으로 시녀를 덮으소서 (5) file 2018.10.11 김용재
1131 당신의 옷자락으로 시녀를 덮으소서 (4) 2018.10.10 김용재
1130 당신의 옷자락으로 시녀를 덮으소서 (3) 2018.10.10 김용재
1129 당신의 옷자락으로 시녀를 덮으소서 (2) 2018.10.10 김용재
1128 당신의 옷자락으로 시녀를 덮으소서 [1] 2018.10.10 김용재
» 주차부를 생각하며... [2] 2018.10.07 홍석빈
1126 엉뚱한 건축 이야기03 2018.10.01 한기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