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남서울 톡톡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01.JPG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02.JPG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10.JPG


2018.04.29 남서울교회 저녁예배가 여정의교회 파송예배로 드려졌습니다.
많은 성도들이 예배에 참여하며 은혜를 나누었습니다.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07.JPG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05.JPG


브니엘 찬양팀의 찬양으로 예배가 시작되었고, 홍문엽 장로님께서 인도하셨습니다.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13.JPG


통일선교 영상을 보며 나라를 위한 기도를 하였습니다.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12.JPG


이어서 오용록 장로님의 기도가 있었습니다.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16.JPG


하나님께 영광을 올려드리며 그 역사하심과 섭리에 감사하며 여정의교회가 구별 되며, 말씀이 살아있는 교회가 되게 하여 주옵소서.
하나님의 임재를 누리게 하여 주시옵소서.
서명수 목사님을 붙드소서.
성도간의 유기적 관계가 이루어지며, 예수님 닮는 교회가 되게 하여 주시옵소서.


IMG_9525.JPG


에베소서 3장 7절~11절 말씀을 최선호 권사님께서 봉독하셨습니다.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23.JPG


화종부 목사님께서 그리스도의 풍성과 하나님의 지혜를 알게하는 교회라는 제목으로 말씀하셨습니다.

교회가 이루어져 가는 과정이 얼마나 귀하고, 우리의 기도가 복된 교회가 이루어지는 통로가 되어지길 축복하셨습니다.
복음을 위한 일꾼으로써의 교회를 여정의교회의 독립으로 기대해 보며, 커진 교회에 부족한 복음을 위한 일꾼의 역할을 말씀하셨습니다.
하나님의 능력으로, 은혜의 선물로 일꾼이 되는 것이며 그 능력 없이는 교회가 교회답게 될 수 없습니다.
예수의 풍성함의 은혜의 부요와 깊이를 드러내어 이방인들을 주님의 품으로 불러와야 합니다.
여정의교회가 그런 교회가 되도록 기도하며, 축복하여 주셔야 합니다.
하나님이 세상을 움직이는 경륜은 하나님을 의지하는 것이며, 연합되어 회복되는 것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26.JPG


이어서 여정의교회의 가족 나눔으로 김수경C 집사님과 이은혜C 성도의 간증이 있었습니다.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27.JPG


편지글로 자신을 점검하며 동행하시는 하나님을 증거하였습니다.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28.JPG


여정의교회 성도들이 "선한 능력으로"라는 찬양으로 특송하였습니다.
15가정과 청년과 자녀로 이루어진 61명의 성도들이 찬양하는 모습속에 수많은 생각과 기도로 손잡고 그 길을 함께 나아가는 그 가정들을 보며 주님께 감사함을 고백할 수 밖에 없는 시간이었습니다.
손에 손을 잡고 서있는 아이들이 자라 또 새로운 교회를 낳는 시간을 기대합니다.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29.JPG


함께 축복하며 목사님들께서 기도해주셨습니다.
다 함께 파송의 노래를 부르며 파송하였습니다.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30.JPG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31.JPG


서명수 목사님께서 감사의 말씀이 있으셨습니다.


IMG_9602.JPG


흉내내는 목사가 아닌 목자가 되라는 것과 진실한 부목사가 되라는 두 가지 부름에 대해 말씀하셨고
하나님의 영광의 부요하심을 드러내는 교회 되도록 기도 부탁한다는 말씀을 끝으로 예배를 마치셨습니다.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41.JPG


남서울교회와 여정의교회 성도 간에 인사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주 안에서 하나 되어 하나님을 기쁘게 하시는 우리들이 되길 원합니다.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38.JPG


180429_주일저녁찬양예배 37.JPG


번호 제목 날짜 이름
공지 3월11일(주일)부터 남서울톡톡 게시판의 모든 글은 실명으로 게시됩니다. 2018.03.06 관리자
공지 [공지] 스마트폰>파일첨부 기능 추가되었습니다. [2] 2014.09.12 관리자
공지 광고글, 광고성(교회포함) 글, 비방글,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사전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2014.07.18 관리자
1076 남서울교회부터 환경 정화 운동을 시작합시다 [1] 2018.06.04 김영호A
1075 중보기도세미나 file 2018.06.01 남서울교회
1074 항복 2018.05.29 안예준
1073 모범생 컴플렉스에서 벗어나는 법 2018.05.29 안예준
1072 벤뎅이보다 더 속이 좁은 남자 2018.05.28 안예준
1071 한가족연합예배때 찍은 사진이 쉼터에 없어요 [1] 2018.05.27 박계형
1070 남서울교회 암환자모임을 시작하며.... 2018.05.26 배정은
1069 (모임후기) 남서울교회 암환자모임 후기 2018.05.26 배정은
1068 C.S.루이스에 관심있으신 분들은 7월2일(월) C.S.루이스컨퍼런스에 오세요~ 2018.05.26 배정은
1067 2018중직자 추천을 위한 제직투표 file 2018.05.25 남서울교회
1066 오랜 시간 경조부사역을 담당했던 선배님들과 함께 떠난 경조부 야유회 file 2018.05.23 김옥주
1065 2018 교사 저녁만찬과 교사헌신예배 file 2018.05.23 남서울교회
1064 여정의교회 설립감사예배 file 2018.05.17 남서울교회
1063 2018 한가족연합예배 file 2018.05.15 남서울교회
» 여정의교회 파송식 file 2018.05.02 남서울교회
1061 용서의 근거 2018.04.30 안예준
1060 북한을 보면서... 2018.04.30 안예준
1059 2018 사랑의 음식 바자회 file 2018.04.29 관리자
1058 은혜부와 함께 드리는 장애인주일 주일저녁찬양예배 file 2018.04.24 남서울교회
1057 2018 봄 바자회를 위한 기도회 file 2018.04.20 남서울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