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남서울 톡톡

미세먼지가 하늘을 뒤덮는다 해도 봄 햇살의 유혹은 어김없이 우리의 가슴을 간지럽힙니다.
하지만 이 싱그러운 봄날에 우리가 더 감사한 것은 우리로 하여금 봄볕만큼이나 따스한 마음을 품을 수 있어서가 아닐까요.


1.JPG


4월 18일, 본당 앞은 또다시 분주합니다. 4월 27일에 있을 사랑의 음식바자회를 위한 연합기도회가 있는 날이기 때문입니다.
김성득 행정목사님과 여전도회 회원들이 일찍부터 성도님을 맞을 준비를 하고 있네요. 바자회를 관한 안내문도 나눠드렸습니다.


2-1.JPG


2-3.JPG


함박웃음을 머금고 서둘러 교회로 오시는 분들의 발걸음이 아름답습니다.


2-2.JPG


바자회를 위한 연합기도회가 한정혜 루디아 여전도회 회장의 사회로 시작되었습니다.


3.JPG


먼저 찬송가 433장 ‘귀하신 주여 날 붙드사’로 찬양을 올려드렸습니다.


4.JPG


그리고 이어 이양숙 협력권사님의 대표기도가 이어졌습니다.


5-1.JPG


5-2.JPG


이번 바자회 수익금으로 섬길 곳은 모두 세 곳입니다.
통일선교부가 지원하는 탈북민교회 중 하나인 김포 예수마음교회(이무열 담임목사)가 공장지대인 김포에서 다문화 및 탈북민 가정자녀를 돌보는 ‘우리두리하나센터’를 개설하고 이전하는 데 필요한 리모델링, 비품 구입을 위한 재정적 지원을 하게 되며,

농어촌선교부가 지원하는 미자립교회 중 하나인 전남 완도 한빛교회의 비가 새는 예배당 지붕 보수를 위한 지원을 하게 되고,

마지막으로 사회봉사부의 추천으로, 무의탁 노인 주거 시설인 홍천군의 방주선교회의 조립식 건물 외벽 단열 공사를 위해 쓰이게 됩니다.

그 외에도 도움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곳은 너무나도 많아서 다 도와드릴 수 없는 안타까움이 이 크지만 그래도 위와 같이 선정된 세 곳을 도울 수 있음도 너무나 감사한 일입니다.


6-1.JPG


6-2.JPG


옥합찬양대 “야베스의 기도”

하나님 나의 아버지 나의 기도 들으소서
주께 엎드려 간절히 기도합니다 나의 구하는 것 허락하여 주소서
하나님 나의 아버지 나의 기도 들어 주시옵소서
나의 구하는 것 모두 허락해 주셨네 내가 고통 중에 태어나 자랐지만
나를 형제보다 존귀케 하사 나를 인도하시네
원컨대 주님께서 내게 복에 복을 더하사
나의 지경을 넓히시고 날 인도하소서
주의 손으로 날 구하사 환난에서 벗어나
근심이 없게 하사 구원하여 주소서 나의 주 하나님 나의 주님


7.JPG


오늘의 말씀 느헤미야 1:1 ~ 11


8-1.JPG


이날 말씀은 예수마음교회 이무열 목사님이 “의미 있는 일에 울라”는 주제로 전하셨습니다.

그의 형제 하나니가 전해 준 당시 유다 백성들의 형편과 성벽, 성문 훼파 소식을 듣자마자 괴로움과 번민과 분노로 울며 슬퍼하며 금식하였던 느헤미야의 모습을 보며 지나온 역사의 위대한 지도자들의 타인의 아픔과 슬픔을 공감하는 따뜻한 눈물에 관한 이야기를 했습니다.
느헤미야는 정말 울 줄 아는 사람이었고 공감능력과 감성이 풍부했던 사람이었으며, 예루살렘 성전의 훼파를 단지 객관적인 사실로만 인식한 것이 아니라 영적인 몰락으로 인식했습니다. 그리하여 나라와 동족에 대한 연민은 그의 사명이 되었다고 하셨습니다.
지금은 동포들의 아픔과 슬픔을 보며 함께 울고 마음을 나눌 줄 아는, 그리하여 하나님나라의 선을 이루며 하나님 아버지의 마음을 닮아가기 위해 우리도 함께 애통하며 기도하여야 하는 때라고 하셨습니다.


8-2.JPG


북한 형제들의 소식을 듣고 울며 기도하고 북한의 재건과 회복을 바라는 간절한 눈물의 기도야말로 느헤미야의 눈물과도 같은 것이며, 그러기 위해 통일선교를 단체나 교회나 사역자들을 돕고 협력하며, 탈북민들을 사랑과 복음으로 잘 섬기고 잘 돌보고 양육하는 것이 다음세대를 위해 우리에게 주어진 역사적 사명이라며 말씀을 마치셨습니다.


8-3.JPG


이어서 모두 한마음으로 사랑의 음식바자회를 위한 합심기도를 했습니다.


9-1.JPG


9-2.JPG


9-3.JPG


9-4.JPG


합심기도를 마친 후에는 찬송가 455장을 부르며 우리 모두 주님의 마음을 본받아 우리의 삶 속에서 거룩함을 이루어나가기를 다짐했습니다.


10-1.JPG


10-2.JPG


10-3.JPG


끝으로 이무열 목사님의 축도로 모든 순서를 마쳤습니다.


11-1.JPG


11-2.JPG


기도회를 마치고 돌아가시는 성도들을 화종부 담임목사님과 이무열 목사님이 함께 따스하게 배웅해 주셨습니다.


12-1.JPG


12-2.JPG


기도회를 마치고 나오니 여전도회에서 풍성한 먹거리들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때를 가리지 않고 수고와 헌신으로 섬기는 그 손길이 너무나도 아름답습니다.
모든 성도들이 조금씩 수고를 더해 이번 바자회에서도 풍성한 나눔이 있기를 소망합니다.


13.JPG


13-1.JPG


13-2.JPG

한 가지 아쉬운 점은 남서울의 모든 성도가 함께 하는 행사임에도 불구하고 기도회의 빈자리가 살짝 많았던 것 같습니다.
바자회가 늘 하는 연례적인 행사로 그칠 것이 아니라, 이번에 돕는 곳이 어디인지, 그곳의 어려움을 돌아보고 관심을 기울여 기도하는 마음이 물건을 조금 더 팔아서 수익을 내는 것보다 더 중요한 일 아닐까요.


느헤미야의 뜨거운 눈물과 같은 간절하고 따뜻한 마음과 수고로 이번 바자회에도 풍성한 열매 얻기를 기도합니다.

번호 제목 날짜 이름
공지 3월11일(주일)부터 남서울톡톡 게시판의 모든 글은 실명으로 게시됩니다. 2018.03.06 관리자
공지 [공지] 스마트폰>파일첨부 기능 추가되었습니다. [2] 2014.09.12 관리자
공지 광고글, 광고성(교회포함) 글, 비방글,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사전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2014.07.18 관리자
1067 오랜 시간 경조부사역을 담당했던 선배님들과 함께 떠난 경조부 야유회 file 2018.05.23 김옥주
1066 2018 교사 저녁만찬과 교사헌신예배 updatefile 2018.05.23 남서울교회
1065 여정의교회 설립감사예배 file 2018.05.17 남서울교회
1064 2018 한가족연합예배 file 2018.05.15 남서울교회
1063 여정의교회 파송식 file 2018.05.02 남서울교회
1062 용서의 근거 2018.04.30 안예준
1061 북한을 보면서... 2018.04.30 안예준
1060 2018 사랑의 음식 바자회 file 2018.04.29 관리자
1059 은혜부와 함께 드리는 장애인주일 주일저녁찬양예배 file 2018.04.24 남서울교회
» 2018 봄 바자회를 위한 기도회 file 2018.04.20 남서울교회
1057 (남서울비전센터:암환우들을 위해) 5월7일, 암을 극복하기. 암세미나가 있어요^^ file 2018.04.19 배정은
1056 교회 식당의 기적 [1] file 2018.04.08 안예준
1055 정말정말 예쁜 옷. [2] 2018.04.07 안예준
1054 2018 시니어 교구 임직예배 file 2018.04.06 남서울교회
1053 무서워 하는 것, 만족케 하는 것 [2] 2018.04.06 안예준
1052 2018 봄학기 결혼학교 5주차(종강) file 2018.04.05 김오진
1051 예수님의 고난 (시편 22편) 화종부 목사 설교 [1] 2018.04.03 오우현
1050 2018반포지역 교회연합 부활절 새벽예배 &가브리엘 찬양대의 특별찬양 file 2018.04.03 남서울교회
1049 유다는 왜 예수님을 배반했을까? file 2018.04.02 윤종안
1048 예배의 자리에 나오지 않을 때의 영적 위험 5가지 file 2018.04.02 윤종안